홈으로즐겨찾기추가

 

 

 

 

 

이 름  고기정
제 목  가을을 보내며...
파 일   파일없음

 

몇일전 우리양로원의 경치는 가을의 정취을 느끼기에 단연 최고의 광경이 펼쳐졌습니다.

걷기도 아까울정도의 노오란 은행잎들...

. 여기저기 떨어져 있는 솔가지들...

. 조금은 황량하게 느껴질지도 모르는 이 가을에 따뜻함 마저 느끼게 해준 낙옆들...

지난주말에는 예쁜 단풍잎과 바람에 떨어지는 은행잎들로 가을을 만끽했건만 이번주말은 가을 비로 인하여 단풍잎들과 은행잎들이 많이 떨어져 쓸쓸한 가을의 끝이 될것 같습니다.

이제는 가을을 보내고 겨울을 맞이해야 될 것 같습니다.

주말에는 아름다운 가을을 보내기 위해 가까운 곳에 나들이라도 다녀와야 할 것 같습니다.

 

2021-11-11 13:48:10에 등록된 글입니다.[From : 118.43.110.32]
아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다른 문제로 바뀝니다.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이름:
비밀번호:
          
    2쪽 / 390쪽 (총 3900개)
No. 이 름 제 목 파일 조회수 날 짜
3890  황숙진  마음의 저울    9 2022-01-10
3889  송석주  걷기    9 2022-01-08
3888  김흥남  자기 자신답게 살라    9 2022-01-07
3887  김향선  나만의 필살기~    9 2022-01-05
3886  고기정  임인년이 밝았습니다    10 2022-01-02
3885  유경민  2022    10 2022-01-01
3884  손세영  2021년 마지막날.    8 2021-12-31
3883  황숙진  새해를 맞으며  이름: file0-7691640945102.jpg(2328 Kb) 5 2021-12-31
3882  송석주  터널    4 2021-12-31
3881  김흥남  멋진 아침    11 2021-12-31
  [1] [2] [3] [4] [5]  

 

 

남원생활체육협의회